농협사료 제6기 대한민국 대표농가 선정 시상

박유신 기자l승인2017.11.09 10:4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축산여건 속에서도 농협사료와 함께 대한민국 대표농가로 우뚝선 축산농가들이 탄생했다.
 

농협사료(대표이사 장춘환)는 지난달 27일 대전 유성구 소재 대전유성호텔에서 농협경제지주 임직원과 축협조합장 및 축산농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제6회 대한민국 대표농가 인증 기념식’<사진>을 가졌다.
 

농협사료는 축산농가의 자긍심 고취와 상호 축산정보 교류를 통한 사양기술 전파를 위해 2012년부터 매년 축종별로 농협사료 이용농가 중 사육성적이 뛰어나고 사양기술이 우수한 농가를 대한민국 대표농가로 선정해 시상하고 있으며, 그 뛰어난 사육성적과 사양기술은 대표농가로서 타 농가들의 모범이 돼 왔다.
 

올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농가에는 △한우 박영효 수광농장 대표(전북 장수) △낙농 김정수 상진목장 대표(울산 울주) △양돈 이광영 대흥종돈장 대표(경북 군위) △산란계 권영택 안성농장 대표(경북 경주) △육계 유영열 옥동양계 대표(강원 횡성) △오리 공준호 영진 하이덕스 대표(전남 나주) 등 6명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들에게는 대한민국 대표농가 인증기념패 수여와 함께 농가당 200만원의 사양시험비 지원과 해외 선진지 견학 기회가 제공됐다.
 

장춘환 농협사료 대표이사는 이날 기념사를 통해 “AI 등 전염성 질병으로 많은 어려움이 있었던 올 한해였음에도 불구하고 우수한 성적으로 제6기 대한민국 대표농가로 선정된 6농가의 성적을 바라보니 우리 축산업에 희망이 느껴진다”고 감사를 전하며 “대표농가 여러분들의 축산에 대한 열정과 사양기술을 잘 전수받아 다른 축산농가에 이를 적극 전파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장 대표는 “1962년 농협에서 사료사업을 시작한 이래 양축농가 조합원과 어려움과 기쁨을 함께하며 성장해 온 만큼 앞으로도 오로지 양축가 조합원만 보고 안정적으로 사료를 공급하겠으며, 특히 국내 사료시장의 수급안정과 가격 견제기능을 성실히 수행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박유신 기자  yusinya@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유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식회사 농수축산신문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8140  /  등록일자 : 2008.11.06  /  제호 : 농수축산신문
발행인·편집인 : 최기수  /   주소 : (06693)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천로2길 12(방배동)  /  대표번호 : 02)585-0091
팩스번호 : 02)588-4905,4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종만
Copyright © 2017 농수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