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유단백질 농축 '매일 코어 프로틴 스틱' 출시

매일유업 안희경 기자l승인2019.07.02 15:4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농수축산신문=안희경 기자] 

근육·뼈 건강 4가지 영양성분 강화
편의성 높여 쉽게 보충 가능

하루에 2포만 먹으면 우유 4컵 수준의 단백질을 섭취할 수 있는 분말타입의 건강식품이 출시됐다.

매일유업(대표 김선희)의 웰에이징 영양설계 전문 브랜드 ‘셀렉스’는 단백질이 부족하기 쉬운 성인들을 위해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분말 타입의 개별 포장한 건강기능식품 ‘매일 코어 프로틴 스틱’을 출시했다.

매일 코어 프로틴 스틱은 지난해 11월에 매일유업에서 캔 형태로 선보인 매일 코어 프로틴을 소비자들이 더욱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여 선보인 제품이다. 휴대하기 편해 운동 직후나 야외활동, 혹은 여행 중에도 부족할 수 있는 단백질을 쉽게 보충할 수 있다. 

매일 코어 프로틴의 제품 개발 과정에는 권오중 박사가 전문가로 참여해 영양 성분배합을 공동으로 진행했다. 중장년을 비롯한 성인들이 유청단백질을 포함한 동식물성 3대 핵심 단백질과 필수아미노산, 칼슘, 마그네슘, 비타민D 등과 같은 주요 영양성분을 보다 간편하게 골고루 섭취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특히 단백질 순도 80% 이상의 우유단백질, 필수아미노산이 풍부한 농축 유청단백질과 함께 밸런스를 고려한 식물성 단백질까지 3가지 핵심 단백질을 모두 고르게 갖춰 매일 코어 프로틴 2포 기준으로 하루 권장섭취량에 해당하는 우유 4컵(1컵당 125ml 기준 시) 수준의 동·식물성 단백질 18g을 섭취할 수 있다. 또한 체내에서 합성되지 않아 외부로부터 꼭 섭취해야 하는 필수아미노산인 류신(부원료)의 경우 2000mg이나 함유돼 있다.

성인을 위한 제품인 만큼 근육과 뼈 건강을 위한 4가지 영양성분도 강화했다. 튼튼한 뼈, 근육과 신경 기능유지를 위한 칼슘과 마그네슘, 뼈의 형성을 돕고 칼슘 흡수를 돕는 비타민D, 단백질과 아미노산의 이용을 위한 비타민B6를 모두 담았다. 이외에 부원료로 비타민A, 나이아신, 엽산 등 9가지 비타민과 미네랄을 더했다.  

우유의 진하고 고소한 맛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유당은 우유 대비 10% 수준에 불과해 평소 유당 때문에 우유를 잘 마시지 못했거나 혹은 단백질 제품 섭취 시 속이 불편했던 사람도 편하게 마실 수 있다. 특히 단백질이 부족한 중년 여성과 평소 고기나 달걀 등을 잘 먹지 못하는 사람, 바쁜 아침 가족의 건강을 위한 간편식사대용으로도 좋다.  

또한 매일 코어 프로틴 스틱은 까다롭게 관리하는 매일유업의 9단계 여과필터시스템을 적용해 더욱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제품이다. 매일유업의 생산라인에서 스프레이 WET 블렌딩 공정을 통해 생산된 미세분말로 스푼으로 가볍게 저으면 물에 사르르 잘 녹는다. 

권오중 박사는 “우리 몸에서 수분 다음으로 많으며 20%를 구성하는 단백질은 한꺼번에 많이 먹는다고 해서 우리 몸에 축적되지 않는다”며 “쌓이지 않고 분해되어 배출되기 때문에 매일 꼬박꼬박 적당량을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권 박사는 이어 “건강한 근육을 지키기 위해서는 근력운동과 함께 하루에 몸무게 1kg 당 1.0~1.2g의 단백질 섭취가 필요하다”며 “이를 채우려면 먹기 간편하고 부담 없는 제품을 가까이에 두고 꾸준히 매일매일 섭취하는 습관을 들이는 것이 좋다”고 조언했다. 

매일 코어 프로틴 스틱은 1포당 18g 용량으로 총 10포로 구성돼 있다. 소비자 권장가격은 1만8000원이며 제품 구매는 주요 대형마트를 비롯해 온라인 오픈마켓 쇼핑몰에서도 가능하다. 더불어 전화 및 카카오톡을 통해서도 제품 상담과 구매가 가능하다. 1588-1539로 전화하거나 카카오톡에서 셀렉스 검색 후 플러스 친구를 신청하면 되며 영양사로 구성된 매일유업의 상담원으로부터 보다 전문적인 영양상담도 받을 수 있다.


안희경 기자  nirvana@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희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식회사 농수축산신문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8140  /  등록일자 : 2008.11.06  /  제호 : 농수축산신문
발행인·편집인 : 최기수  /   주소 : (06693)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천로2길 12(방배동)  /  대표번호 : 02)585-0091
팩스번호 : 02)588-4905,4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상희
Copyright © 2019 농수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