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농식품 유통 분야, 온라인 시장·즉시배송 시스템 확대

박현렬 기자l승인2020.03.24 18:4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농수축산신문=박현렬 기자] 

2020년 농식품 유통 분야에서 온라인 시장과 함께 즉시 배송 시스템이 본격적으로 확대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농식품신유통연구원이 최근 1만여명의 e신유통 웹진 독자들과 함께 농식품유통 분야에서 2020년 이슈가 될 만한 주제를 선정했는데 이 중 즉시배송시대, 신선농산물의 온라인 시장 확대가 전체 응답자의 9.2%로 1위를 차지했다.

신유통연구원에 따르면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외출하지 않고 집에서 주문하는 홈코노미가 활발해지면서 지난달 셋째 주 기준 온라인 쇼핑 매출은 지난해 대비 14.% 증가한 반면 음식점과 백화점 매출은 각각 14.2%, 20.6% 급감했다.

2위는 기후변화에 따른 농산물 생산여건의 변화가, 3위는 경기침체 장기화에 따른 소비부진 심화가 차지했다. e신유통 웹진 독자들은 날씨 등 기후변화에 따른 수급 안정에 집중됐던 정책에서 바이러스 등 감염병 예방 차원에서 수급 안정 정책 수립도 검토할 필요가 있다는 의견도 피력했다.

특히 경기침체 장기화에 따른 소비부진 심화는 코로나19로 산업 전반에 걸쳐 상당기간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됐다.

이외에도 △최저임금 인상과 주 52시간 근로제도, APC(농산물산지유통센터)에 위협 △스마트팜 육성에 따른 기대와 우려교차 △새로운 유통경로, 온라인 농산물거래소 출현 △채소 수급과 가격 안정 정책 강화 △푸드플랜 정책의 확산과 정착 △PLS(농약허용기준강화제도)의 조기정착과 인식 확산 △다양한 수입 농식품의 우리 식탁 점령이 올해 농식품 유통이슈로 꼽혔다.


박현렬 기자  hroul0223@aflnews.co.kr
<저작권자 © 농수축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현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식회사 농수축산신문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8140  /  등록일자 : 2008.11.06  /  제호 : 농수축산신문
발행인·편집인 : 최기수  /   주소 : (06693)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천로2길 12(방배동)  /  대표번호 : 02)585-0091
팩스번호 : 02)588-4905,4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상희
Copyright © 2020 농수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