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인 인사말
농수축산신문 발행인


안녕하십니까?

농수축산신문은 1981년 5월 농어민의 공기(公器)가 되겠다는 깃발을 올리고 창간, 독자 여러분과 동고동락하며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미션인 농축수산업과 그 관련 산업 발전, 농어업인 권익증진을 위해 매일
매일 변화하고 더욱 분발해 농축수산업의 비전을 제시하고 꿈이 이루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독자 여러분!

우리 농축수산업이 지속가능한 산업으로 우뚝 서고, 농어업인이 사회적으로 대우받고, 그들의 얼굴에 웃음이 가득해지는 그날까지 힘과 뜻을 같이 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안내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식회사 농수축산신문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다08140  /  등록일자 : 2008.11.06  /  제호 : 농수축산신문
발행인·편집인 : 최기수  /   주소 : (06693)서울특별시 서초구 방배천로2길 12(방배동)  /  대표번호 : 02)585-0091
팩스번호 : 02)588-4905,4906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상희
Copyright © 2020 농수축산신문. All rights reserved.